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속보 정치 구미1 구미2 김천 칠곡 공단.경제 교육 사회 행사 이슈&이슈 문화 새의자 인물동정 화제의 인물 기관/단체 사설 칼럼 기고 독자제언 중부시론 기획보도 동영상뉴스 돌발영상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독자의 소리 웃자! 설문조사 공지사항 법률상식
최종편집:2018-12-18 오후 04:54:11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웃자!
독자의 소리
설문조사
뉴스 > 행사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이창섭 경북도 소방본부장 취임
"신뢰받는 소방으로 도민이 안전한 행복경북 실현"
2018년 10월 10일(수) 14:17 [경북중부신문]
 

ⓒ 경북중부신문
 제16대 경북도 소방본부장에 이창섭(58세) 소방감이 지난 5일자로 취임했다.
 신임 이창섭 본부장은 대구 출신으로 청구고등학교와 부경대학교 화학공학과, 영남대학교 환경대학원을 졸업하고 호서대학교 대학원에서 안전공학과 박사학위를 받았다.
 지난 1990년 소방간부후보생 6기로 공직에 입문해 충남 아산소방서장, 충남소방본부 방호구조과장, 충청소방학교장, 소방방재청 화재조사감찰팀장, 소방방재청 119생활안전팀장, 소방방재청 방호조사과장, 세종본부장, 대구소방안전본부장, 충남소방본부장을 거쳐 경북소방본부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이 본부장은 기획력, 현장지휘능력과 업무 추진력은 물론, 소탈하고 합리적인 성품을 지녔다는 평을 받고 있다.
 특히, 대형화재 현장 경험이 풍부해 검증된 현장지휘 역량을 겸비하고 있으며, 조직 내 소통과 신뢰를 강조하는 합리적 리더십으로 직원들의 신망이 두텁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편, 이창섭 신임 소방본부장은 “조직 내 소통과 화합을 바탕으로 현장에 강한 소방, 도민에게 신뢰받는 소방으로 거듭 나는데 노력하고 각종 재난에 대비한 철저한 예방대책으로 도민이 안전한 행복경북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중부신문 기자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경북중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북중부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북중부신문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구미소방서 소방행정자문단, 주택용..
“트램 도입, 시민적 여론으로 결정..
제4대 구미시 공무원 노동조합 위원..
김천시, KTX 구미역 정차 "강력 반..
‘행복버스 3도 산골마을 구석구석 ..
SW 인재 1만명 양성하는 `삼성 청년..
온정의 손길로 따뜻한 마음 담은 겨..
구미 민선7기 조직개편안 시의회 심..
김천시, 화물자동차 밤샘주차 집중..
2019년 국가예산 사상 최대 추가 확..

최신뉴스

꿈을 찾아 떠나는 행복여행
2018년 구미시 최고기업인 및 최고..
LG디스플레이, 임직원 모금액 9,00..
박상섭 일선교통(주) 대표이사, 칠..
구미시, 여성친화도시 재지정
구미교육지원청, 2018년 구미 학생..
도립 경북농수산기술대학교 설립 ..
제305회 경상북도의회 제2차 정례..
허주(虛舟) 김윤환 전 국회의원 15..
"빨리 통일이 되어 백두산에 가고 ..
장석춘 국회의원, 폐로 위기 놓인 ..
“트램 도입, 시민적 여론으로 결..
구미소방서 소방행정자문단, 주택..
가족공동체 회복으로 무너지는 가..
김천시, 화물자동차 밤샘주차 집중..
‘행복버스 3도 산골마을 구석구석..
온정의 손길로 따뜻한 마음 담은 ..
유익종·김희진·디케이소울 구미 ..
SW 인재 1만명 양성하는 `삼성 청..
낙동강 주변서 환경 캠페인 실시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경북중부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30450 / 주소: 경북 구미시 송원서로 2길 19 / 발행인.편집인: 김락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주석
mail: 4538111@naver.com / Tel: 054-453-8111,8151 / Fax : 054-453-134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04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