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속보 정치 구미1 구미2 김천 칠곡 공단.경제 교육 사회 행사 이슈&이슈 문화 새의자 인물동정 화제의 인물 기관/단체 사설 칼럼 기고 독자제언 중부시론 기획보도 동영상뉴스 돌발영상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독자의 소리 웃자! 설문조사 공지사항 법률상식
최종편집:2019-03-22 오전 11:24:24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웃자!
독자의 소리
설문조사
뉴스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체온은 높이고, 온실가스는 줄이고"
지난 10일 구미역 광장, ‘동절기 온(溫)맵시 캠페인’ 실시
2019년 01월 11일(금) 10:25 [경북중부신문]
 

ⓒ 경북중부신문
구미시는 지난 10일 구미역 광장에서 환경보전과 및 경북기후․환경네트워크 직원 등 2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동절기 난방의 실내 적정온도(18~20℃) 유지하기, 내복 입기 등의 내용이 담긴 홍보 리플릿을 전달하며 ‘동절기 온(溫)맵시 캠페인’을 전개했다.

ⓒ 경북중부신문
온(溫)맵시 실천방법으로는 ▴다양한 겨울 패션 소품으로 따뜻하고 세련되게 입기, ▴내복 등 여러 겹으로 입어 공기층을 만들기, ▴기능성 소재로 따뜻하고 가뿐하게 활동하기, ▴발을 따뜻하게 하기 등이 있으며, 동절기 온(溫)맵시 착용은 체감온도를 2.4℃정도 높이는 효과가 있고 이를 통해 난방 에너지 절약과 온실가스를 감축하는 효과를 동시에 거둘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과도한 난방으로 인한 면역력 약화, 피부 건조증, 잔주름살도 예방할 수 있어 건강까지 챙기는 1석 3조의 효과를 거둘 수 있다.

ⓒ 경북중부신문
한편, 이날 캠페인에 함께 한 우준수 환경보전과장은 “동절기 온(溫)맵시 실천은 추운 날씨를 따뜻하고 건강하게 보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난방비도 절약하면서 온실가스도 줄일 수 있는 온(溫)맵시 실천에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당부한다.”고 전했다.
임주석 기자  scent1228@naver.com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경북중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북중부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북중부신문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해마루초등학교, 1학기 학부모 학교..
다문화가정 아동 및 일반 아동 지원..
안전한 학교, 우리가 만들어요!
형일초, 학부모 명예사서교사 발대..
택시 요금 인상 이어 상수도 인상된..
야은초, 학부모 수업 공개 ․ ..
김천 조합장 13명·칠곡 8명 조합장..
2019학년도 상반기 학부모 설명회 ..
송정초, 더불어 만들어가는 교육의 ..
학교, 가정, 학생 모두가 만들어 가..

최신뉴스

배움과 희망으로 함께 크는 구미사..
학부모와 함께 만들어가는 행복원..
양진오 구미시의회 산업건설위원장..
구미시, 강동노인복지타운『나눔..
구미시정신건강복지센터, (주)한화..
2019 구미농업대학 한우과정 개강..
도레이첨단소재, 자매결연부대에 ..
백승주 의원, 「공중보건의사제도..
경북문화관광공사 출범 비전 선포..
폐기물 처리 역량 강화를 위한 폐..
이용자와 함께 만들어가는 안전한 ..
선산고등학교, “즐거운 시작, 행..
송정초, 더불어 만들어가는 교육의..
학교, 가정, 학생 모두가 만들어 ..
다문화가정 아동 및 일반 아동 지..
야은초, 학부모 수업 공개 ․..
형일초, 학부모 명예사서교사 발대..
해마루초등학교, 1학기 학부모 학..
2019학년도 상반기 학부모 설명회 ..
안전한 학교, 우리가 만들어요!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경북중부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30450 / 주소: 경북 구미시 송원서로 2길 19 / 발행인.편집인: 김락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주석
mail: 4538111@naver.com / Tel: 054-453-8111,8151 / Fax : 054-453-134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04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