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속보 정치 구미1 구미2 김천 칠곡 공단.경제 교육 사회 행사 이슈&이슈 문화 새의자 인물동정 화제의 인물 기관/단체 사설 칼럼 기고 독자제언 중부시론 기획보도 동영상뉴스 돌발영상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독자의 소리 웃자! 설문조사 공지사항 법률상식
최종편집:2020-09-28 오후 03:30:24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웃자!
독자의 소리
설문조사
뉴스 > 구미1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듀클라스 아파트 옆 부지 `탈바꿈 될 듯'
원남새마을금고 임시총회서 회원 동의 얻어 사업추진 탄력
2019년 12월 12일(목) 13:52 [경북중부신문]
 

↑↑  듀클라스 옆 부지 매입과 관련, 원남새마을금고가 임시총회를 통해 회원들의 동의를 얻어 사업 추진에 탄력이 붙을 것으로 기대된다
ⓒ 경북중부신문
 구미 도심의 중심에 위치해 있음에도 불구하고 장기간 방치, 각종 민원만 야기했던 송정 듀클라스 아파트 옆 부지(10,001㎡)가 조만간 개발될 것으로 예상된다.
 원남새마을금고(이사장 김태학)는 지난 3일 제44차 임시총회를 개최하고 이 부지 매입(안)을 상정, 회원들로부터 동의를 득했다.
 원남새마을금고는 이 부지를 매입한 후 목욕탕, 스포츠센터, 교육문화강좌센터 등 회원들을 대상으로 여론을 수렴한 후 구체적인 방향을 정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 동안 지역주민들에게 많은 민원을 야기했던 듀클라스 아파트 옆 부지에 대해 원남새마을금고가 이 같은 방침을 정한 것에 대해 회원은 물론, 인근 지역주민들은 반기는 분위기 강한 것이 사실이다.
 이 부지는 당초, 듀클라스 아파트가 건립되면서 학교부지로 지정했던 것으로, 지난 2008년 8월 도시계획시설결정에 따라 학교부지로 결정되었지만 2014년 6월 학생 수요가 없어 불필요하다는 땅 지주들의 학교부지 폐지 요청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었고 결국, 2015년 11월 30일 학교부지 폐지 결정이 내려졌다.
 문제는 땅 지주들의 민원제기로 학교부지 폐지가 결정났음에도 불구하고 이 부지가 듀클라스 재건축조합과 관련되어 총 984명에 달하는 조합원의 공동지분이며 특정 지번으로 소유권이 지정된 것이 아니기 때문에 재산권 행사가 전혀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는 것이다.
 땅 지주들의 재산권 행사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고 있는 이 부지는 도심 중앙에 있음에도 불구하고 무분별하게 농작물을 재배하면서 방치한 각종 농자재 및 폐비닐 등으로 미관을 해칠 뿐만 아니라 부지 주변에 설치되어 있는 펜스 주변에 각종 음식물쓰레기 등을 버리는 일까지 발생해 대책 마련이 시급한 것이 사실이다.
 이처럼 각종 민원이 제기되었던 듀클라스 아파트 옆 부지를 원남새마을금고가 매입 절차를 추진한다는 것에 대해 700여명의 땅 지주들이 찬성입장을 밝힌 것은 물론 시민들도 긍정적인 평가를 보이기 있는 만큼 행정기관에서도 최대한의 협조가 요구되고 있다.
 한편, 김태학 원남새마을금고 이사장은 "부지 매입과 관련, 인근 금고와 공동으로 추진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며 모든 것이 마무리되면 충분한 협의를 거쳐 회원은 물론 지역 주민들에게도 필요한 시설 건립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임주석 기자  scent1228@naver.com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경북중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북중부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북중부신문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구미강동로타리클럽, 진평중에 사랑..
추석맞이 사랑의 쌀 나눔으로 훈훈..
‘효성이 지극한 도학자 용암 박운..
경북도 2020년 향토뿌리기업, ㈜새..
경상북도청소년수련원, 지역사회와 ..
구미시,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LG디스플레이, 경북소방본부와 구미..
구미시의회, 추석맞이 전통시장 장..
성명순 순천향대 교수, ‘생애 첫 ..
제 293차 안전점검의 날 및 추락재..
최신뉴스
 
“공정성과 중립성을 지켜라”
장세용 구미시장, 추석 앞두고 기..
추석 연휴기간 고정형카메라 불법..
필수사용량 보장공제, 실제 적용받..
단통법 시행 이후 플래그십 휴대전..
(사)구미중소기업협의회 새로운 도..
하나님의 교회, 소외이웃에 추석맞..
“힘내요! 이웃사랑에 구미농협 직..
구미시 9월 25일자 승진의결자 발..
구미시농업기술센터, 벼 작황 및 ..
구미시 안보단체, 추석맞이 군부대..
구사모, 추석 맞아 사회복지시설에..
처음 해보는 비대면 강좌, 낯설지..
구미시 선진 세정, 경북도내 최고!
구미시, 166억원 들여 읍면지역 공..
구미시, 추석명절 대비 대중교통 ..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앞장서고 있..
한국 춘란을 기반으로 한 도시농업..
교육기부 활성화를 통한 학교 교육..
구미시의회, 추석맞이 전통시장 장..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경북중부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30450 / 주소: 경북 구미시 송원서로 2길 19 / 발행인.편집인: 김락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주석
mail: 4538111@naver.com / Tel: 054-453-8111,8151 / Fax : 054-453-134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04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