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속보 정치 구미1 구미2 김천 칠곡 공단.경제 교육 사회 행사 이슈&이슈 문화 새의자 인물동정 화제의 인물 기관/단체 사설 칼럼 기획보도 동영상뉴스 돌발영상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독자의 소리 웃자! 설문조사 공지사항 법률상식
최종편집:2018-06-19 오후 02:33:53
전체기사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커뮤니티
공지사항
웃자!
독자의 소리
설문조사
뉴스 > 정치 >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경북도지사 출마 김광림 의원, 안중근 연구소 방문
"안중근 정신으로 경북 부활 이끌 것"
2018년 02월 14일(수) 17:29 [경북중부신문]
 

ⓒ 경북중부신문
경북도지사에 출마한 김광림 의원은 14일 오전 9시 30분 대구가톨릭대학교 효성캠퍼스 내 안중근 연구소를 방문했다.
김 의원은 방문에 앞서 안중근 의사 동상에 헌화하며 “오늘이 안중근 의사 사형 선고일이다. 안중근 의사의 나라 구하고자 하는 마음처럼, 경북을 살리고자 하는 마음을 다잡게 된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안중근 의사의 삶과 조국애가 깃든 기록물을 보며 “안중근 의사의 ‘국가안위 노심초사(國家安危 勞心焦思)’라는 말이 기억에 많이 남는다.”며 “경북도 여러 가지 어려움이 많다. 저도 늘 ‘경북안위 노심초사’하는 진짜 경북 일꾼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 경북중부신문
또한, “안중근 의사 말씀 중 ‘인무원려 난성대업(人無遠慮 難成大業), 사람이 멀리 생각하지 못하면 큰일을 이루기 어렵다’는 말씀도 우리에게 꼭 맞는다.”며 “경북을 대한민국의 중심으로 다시 세우기 위해 멀리 내다보고, 경북 부활의 청사진을 마련하겠다. 지금까지 정치보다는 정책에 치중해왔던 만큼, 도지사가 된다면 도민들 모
임주석 기자  scent1228@naver.com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경북중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북중부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북중부신문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장세용 구미시장 당선자 당선 인사
구미시의원 선거, 초유의 이변 발생
장세용 후보, 구미시장 `당선'
더불어민주당 `압승', 자유한국당 `..
혁신도시 시즌2 밑그림 그려
임종식 경북도교육감 당선자 당선인..
7월부터 달라지는 건강보험 제도
6.13 지방선거 칠곡군지역 당선자 ..
“물건에 새 생명을 불어 넣어줘요..
칠곡호국평화기념관, 현충일 관람객..

최신뉴스

"책을 통해 학생들의 창의력과 상..
제2회 한신휴 작은 도서관 지키미(..
광평동 단체회원 선진지 견학
구미시, 청춘 남녀 만남 3년째 이..
구미시, 하절기 환경오염행위 특별..
새벽을 여는 구마클과 함께하는 ‘..
구미시설공단, 노사합동 영농지원 ..
경북도의회, 제10대 의회 마지막 ..
장세용 구미시장 당선자 인수위원..
현대HCN 새로넷방송
이묵 부시장을 단장으로 3개팀 구..
제 16회 중부문화축제 장애인체육..
김관용 경북지사... 첫 책내고 북..
2018 엄마, 아빠와 함께하는 만들..
"구미탐험대를 통한 나라 수호의지..
“물건에 새 생명을 불어 넣어줘요..
칠곡호국평화기념관, 현충일 관람..
`요우커', 맞춤형 관광 마케팅 전..
혁신도시 시즌2 밑그림 그려
칠곡군, 정부세종청사 방문 ‘국비..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경북중부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30450 / 주소: 경북 구미시 송원서로 2길 19 / 발행인.편집인: 김락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주석
mail: 4538111@naver.com / Tel: 054-453-8111,8151 / Fax : 054-453-134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04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