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속보 정치 구미1 구미2 김천 칠곡 공단.경제 교육 사회 행사 이슈&이슈 문화 새의자 인물동정 화제의 인물 기관/단체 사설 칼럼 기고 독자제언 중부시론 기획보도 동영상뉴스 돌발영상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독자의 소리 웃자! 설문조사 공지사항 법률상식
최종편집:2019-08-26 오전 09:32:59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웃자!
독자의 소리
설문조사
뉴스 > 사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김천 직지사 괘불도(掛佛圖)’ 국가지정문화재(보물) 지정
19세기 불화 대표하는 우수성 인정
2019년 07월 03일(수) 15:35 [경북중부신문]
 

ⓒ 경북중부신문
 김천 직지사 괘불도(보물 제2026호)가 지난 달 26일 문화재청으로부터 국가지정문화재(보물)로 지정되었다.
 김천 직지사 괘불도는 현재 직지사 경내에 위치한 성보박물관에 보관되어왔으며 제작시기는 1803년경으로 현재 알려진 19세기 괘불 중 가장 이른 예에 해당하고 규모도 가장 큰 특징이 있다.
 또한 단독의 보살형 본존을 중심으로 화면 상단에는 작게 10위의 시방제불과 5위의 보살상을 배치한 간단한 구성이나, 앞 시기 괘불의 중량감 넘치는 형태에서 가늘고 늘씬한 형태미로 변모한 점, 섬세하고 우려한 선의 구사보다는 굵고 대담한 선묘가 돋보여 시대적 전환기에 제작된 불화의 특징이 있다.
 높이 12m 이상되는 대형 불화임에도 불구하고 도상의 배치, 상·하축의 조형성, 색채감과 선묘 등 여러 면에서 19세기 불화를 대표할 만큼 우수하다고 평가되어 이번 국가지정문화재(보물)로 지정되었다.
 김천시는 “국보 1점, 보물 20점 등 국가지정문화재 24점, 도지정문화재 42점을 합쳐 총 66점의 문화재를 보유하게 되었으며 앞으로소중한 문화재 관리에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다양하고 풍성한 문화재의 활용을 통한 문화도시 기반을 확충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중부신문 기자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경북중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북중부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북중부신문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구미형 일자리 모델'…노사민정 상..
에코그린합창단 대전광역시 환경음..
천년의 역사, 신라불교초전지서 버..
3D프린팅 전문전시회 구미에서 열린..
스프링클러 건물 종합정밀점검 대상
김천시의회, 수도권 김천농산물 홍..
시민 모두의 행복, 복지에서 답을 ..
잠자는 지방세 미환급금 주인을 찾..
일본 수출규제, 기업 현장서 답 찾..
[건설재해 예방할 수 있다] 이동식..
최신뉴스
 
지역에서 함께 평화통일을 꿈꾸고 ..
경북 소재․부품 종합기술지..
백승주 의원, 군 비행장 및 사격장..
개막
5G테스트베드 구축예산, 원안 37억..
경북도 인사위원회 심의 결과
경북도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
백선기 칠곡군수, 국도비 예산확보..
3D프린팅 전문전시회 구미에서 열..
잠자는 지방세 미환급금 주인을 찾..
일본 수출 규제 대응에 ‘너 나 없..
“세대당 건강보험료, 11만원 내고..
[건설재해 예방할 수 있다] 이동식..
구미대 장학금, 평균 등록금의 80%..
김천시청 배드민턴단, 고성현-엄혜..
김천시, 추석 명절 맞아 성수식품 ..
칠곡소방서, 추석 대비 화재안전대..
스프링클러 건물 종합정밀점검 대..
시민 모두의 행복, 복지에서 답을 ..
김천시의회, 수도권 김천농산물 홍..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경북중부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30450 / 주소: 경북 구미시 송원서로 2길 19 / 발행인.편집인: 김락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주석
mail: 4538111@naver.com / Tel: 054-453-8111,8151 / Fax : 054-453-134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04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