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속보 정치 구미1 구미2 김천 칠곡 공단.경제 교육 사회 행사 이슈&이슈 문화 새의자 인물동정 화제의 인물 기관/단체 사설 칼럼 기고 독자제언 중부시론 기획보도 동영상뉴스 돌발영상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독자의 소리 웃자! 설문조사 공지사항 법률상식
최종편집:2019-09-18 오후 02:54:28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웃자!
독자의 소리
설문조사
뉴스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구미시, 하반기 무단방치 자전거 및 보관대 일제정비
보다 쾌적하고 안전한 자전거 이용 조성에 기여!
2019년 07월 12일(금) 10:27 [경북중부신문]
 
구미시는 지난 11일부터 다음달 25일까지 무단방치 자전거 및 보관대 일제정비 한다.
정비대상은 관내 공공장소에 10일 이상 방치 된 무단방치 자전거 및 신규‧이동 설치, 수리 등이 필요한 자전거 보관대이다.
조사기간 중 10일 이상 방치 된 것으로 추정되는 자전거는 안내문을 부착하여 먼저 소유자가 자진회수 할 수 있도록 계도하고, 해당기간 내 미회수 된 자전거는 이후 14일 이상 공고기간을 거친 뒤 관련법에 따라 일괄 처분하게 된다.
특히, 이번 정비기간에는 읍‧면‧동 수요조사를 통해 자전거 보관대를 신규‧이동 설치, 수리 등을 병행하여 시민들이 보다 자전거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한편, 주광하 시 교통정책과장은 “무단방치 자전거가 도심의 시민들의 자전거 이용 및 통행에 방해가 되고 있음으로 이번 정비기간 내 무단방치 자전거 처분, 자전거 보관대 정비에 총력을 기울여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는 교통 환경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임주석 기자  scent1228@naver.com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경북중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북중부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북중부신문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구미시, `국민체력100 체력인증센터..
구미국가산업단지, `스마트산단' 선..
LG경북협의회, `대통령 표창' 수상
추계 석전대제 봉행
KEC구미공장 구조고도화 기대감 `UP..
윤재호 주광정밀(주) 대표, `대구·..
[대한민국 글로벌 육성축제] 안동국..
제2회 의성슈퍼푸드 마늘축제 열린..
김태주 대표, 쌀 200kg 기탁
[people&people]
최신뉴스
 
[건설재해 예방할 수 있다] 아파트..
구미공단 반세기, 희망의 100년을 ..
채동익 제19기 민주평통 구미시협..
구미시청 검도팀, `전국 최강' 입..
인동농협 하나로마트 양포점 준공 ..
한국도로공사 사태 장기화 전망.....
영구임대주택에 살면서 차는 외제..
인기가수 에일리, 낙동강세계평화 ..
금오공과대학교, 2020학년도 수시..
약목초 대상, 왜관중앙초 최우수상..
경북서 대한체육 새로운 100년의 ..
2020년 주요업무계획 보고회
청정축산으로 시작되는 김천의 미..
2019 Maker 페스티벌 7천5백여명 ..
송언석 의원, 부실 청문회 방지를 ..
김천대, U20 국가대표팀 정정용감..
경북 대표축제 얼라이언스(allianc..
김천시의회, 추석맞이 전통시장 장..
칠곡군 강소농 엄지영지버섯, 베트..
이철우 도지사, 대구 서남신시장에..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경북중부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30450 / 주소: 경북 구미시 송원서로 2길 19 / 발행인.편집인: 김락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주석
mail: 4538111@naver.com / Tel: 054-453-8111,8151 / Fax : 054-453-134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04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