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속보 정치 구미1 구미2 김천 칠곡 공단.경제 교육 사회 행사 이슈&이슈 문화 새의자 인물동정 화제의 인물 기관/단체 사설 칼럼 기고 독자제언 중부시론 기획보도 동영상뉴스 돌발영상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독자의 소리 웃자! 설문조사 공지사항 법률상식
최종편집:2019-08-26 오전 09:32:59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웃자!
독자의 소리
설문조사
뉴스 > 교육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우리 손으로 가꾼 옥수수를 수확했어요!
지난 17일 구운초 3, 4학년 학생
판매 수익금은 불우이웃돕기 성금으로 기부
2019년 07월 19일(금) 13:52 [경북중부신문]
 

ⓒ 경북중부신문
구운초등학교(교장 박명호) 3, 4학년 어린이들은 지난 17일 그 동안 학교 텃밭에서 심고 가꾸어온 옥수수를 수확했다.
구운초는 텃밭이 잘 조성되어 있어 전교생이 봄부터 텃밭 가꾸기에 열심히 참여한다. 이른 봄에 인근에 사시는 농부아저씨가 텃밭을 갈아엎어 놓으면 전교생이 고랑과 이랑을 만들고 비닐 씌우기 작업을 한다.
며칠 후에 학년별로 심고 싶은 작물을 정하여 직접 모종이나 씨앗을 심는다. 올해는 1, 2학년은 감자 심기, 3, 4학년은 옥수수 심기, 5, 6학년은 고구마 심기를 선택하여 지금까지 잡초도 뽑고 물주기도 하며 열심히 가꾸어 왔다.
6월 중순경에는 1, 2학년 어린이들이 감자를 수확하여 함께 삶아 먹고 남은 것은 팔아서 불우이웃돕기 성금으로 기부했다. 이날도 수확한 옥수수도 삶아서 나누어 먹고 남은 것은 필요로 하는 구운가족에게 저렴한 가격으로 팔아 얻은 수익금은 불우이웃돕기 성금으로 기부를 할 예정이다.
한편, 박명호 교장은 “학생들이 땀을 흘리며 옥수수를 수확하고 함께 맛있게 삶아 먹으면서 노동의 가치를 깨닫고, 적은 돈이라도 기부하는 활동을 통해 함께 하는 삶의 소중함과 배려의 정신을 배우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임주석 기자  scent1228@naver.com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경북중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북중부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북중부신문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1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구미형 일자리 모델'…노사민정 상..
에코그린합창단 대전광역시 환경음..
천년의 역사, 신라불교초전지서 버..
3D프린팅 전문전시회 구미에서 열린..
스프링클러 건물 종합정밀점검 대상
김천시의회, 수도권 김천농산물 홍..
시민 모두의 행복, 복지에서 답을 ..
잠자는 지방세 미환급금 주인을 찾..
일본 수출규제, 기업 현장서 답 찾..
일본 수출 규제 대응에 ‘너 나 없..
최신뉴스
 
지역에서 함께 평화통일을 꿈꾸고 ..
경북 소재․부품 종합기술지..
백승주 의원, 군 비행장 및 사격장..
개막
5G테스트베드 구축예산, 원안 37억..
경북도 인사위원회 심의 결과
경북도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
백선기 칠곡군수, 국도비 예산확보..
3D프린팅 전문전시회 구미에서 열..
잠자는 지방세 미환급금 주인을 찾..
일본 수출 규제 대응에 ‘너 나 없..
“세대당 건강보험료, 11만원 내고..
[건설재해 예방할 수 있다] 이동식..
구미대 장학금, 평균 등록금의 80%..
김천시청 배드민턴단, 고성현-엄혜..
김천시, 추석 명절 맞아 성수식품 ..
칠곡소방서, 추석 대비 화재안전대..
스프링클러 건물 종합정밀점검 대..
시민 모두의 행복, 복지에서 답을 ..
김천시의회, 수도권 김천농산물 홍..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경북중부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30450 / 주소: 경북 구미시 송원서로 2길 19 / 발행인.편집인: 김락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주석
mail: 4538111@naver.com / Tel: 054-453-8111,8151 / Fax : 054-453-134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04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