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속보 정치 구미1 구미2 김천 칠곡 공단.경제 교육 사회 행사 이슈&이슈 문화 새의자 인물동정 화제의 인물 기관/단체 사설 칼럼 기고 독자제언 중부시론 기획보도 동영상뉴스 돌발영상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독자의 소리 웃자! 설문조사 공지사항 법률상식
최종편집:2020-10-23 오전 11:43:34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웃자!
독자의 소리
설문조사
뉴스 > 기고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미루던 숙제, 건강검진 절대 늦추지 마세요!
2019년 08월 29일(목) 13:38 [경북중부신문]
 

↑↑ 김홍식
국민건강보험공단 김천지사장
ⓒ 경북중부신문
 모두가 아프지 않고 평생을 살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병고는 인생에 일어나는 가장 큰 재앙이며, 누구도 병고로부터 자유로울 수 없다.
 최근 급속한 노령화, 환경변화 등으로 연간22만1천여 명의 신규 암환자가 발생하고, 7만8천여 명이 암으로 사망했다.
 과거 93∼95년 암 생존율은 41.2%정도였으나 국가암검진사업 활성화로 수검자가 점차 증가하여 2017년도 50.4%의 수검률로 암검진 대상자 2명중 1명이 수검하는 효과로 암조기 발견 및 암환자 생존율이 12∼16년에는 생존율 70.6%로 29.4%로 상승효과에 큰 기여를 했다.
 고통스러운 치료를 감당하면서도 불행 중 다행이라며, 국가건강검진제도에 감사하는 분들이 주위에 여럿 계셨다. 반면에 조기검진으로 병이 더 커지기 전에 발견할 수 있었고 그 덕분에 완치에 이르게 된 사례도 중요한 가르침을 주고 있다. 검진 안내를 받고 1년 동안 날이 가고 달이 다 가도록 미루다가 12월이 되어서야 부랴부랴 검진을 받은 결과 치료의 골든타임을 놓치는 바람에 아직 병마에 싸우고 계시는 분도 있다. 설마가 사람 잡는다는 말도 있다. 조기 검진만이 병을 조기 발견 할 수 있다고 간곡하게 말씀드리고 싶다.
 검진을 미루는 것은 불안한 오만이며 어리석은 고집이고 자신에 대한 무책임이라는 사실 일상에서 뒤로 밀리기만 하던 건강이 어느날 갑자기 인생을 뿌리째 흔드는 일이 그리 드문 일이 아닌 것 같다.
바야흐로 100세 시대, 유병장수시대라고도 한다. 의학이 발달하여 생명을 이어간다 해도 삶의 질이 행복에서 멀어 진다면 무슨 의미가 있을까. 주위에 연로하신 부모님과 가족의 건강검진을 챙겨드리는 모습이 가슴을 따뜻하게 하는 시기이다. 가족들과의 소중한 시간을 오래도록 지키기 위해 먼저 챙겨야 할 것이 있으니 바로 자신의 건강이다.
 모두가 아프지 않고 평생을 살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그러나 현실의 우리는 누구나 환자가 될 수 있고, 누구나 가족이 될 수 있다.
 사망원인 1위로 꼽히는 암은 예방만큼 좋은 치료는 없을 것이다.
 특히 국가 건강검진은 영유아부터 노인에 이르기까지 질병을 최대한 빨리 발견하여 조기에 치료함으로써 질병이 더 진전되는 것을 막고, 잘못된 생활습관의 위험 요소도 점검 할 수 있는 국민건강관리의 시작이다. 매년 국가건강검진을 통해 암을 발견하는 사람들이 점점 증가하는 추세이다.
 지금 건강검진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은 시대가 되었다. 건강한 삶은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요소인데요. 암을 비롯해 각종 생활습관으로 인해 발생하는 질환 등을 조기에 발견하여 조기 치료로 회복가능성을 높이는 것 자체가 모두 건강검진에서 비롯된다고 생각된다. 꾸준한 관리를 위하여 주기적인 건강검진을 하시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빨리 받을수록 발견된 질병의 아픔도, 치료도 줄어든다. 언제 받을까? 바로 지금이다.
 검진시계, 절대 늦추지 마시길...
김홍식
국민건강보험공단 김천지사장
중부신문 기자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경북중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북중부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북중부신문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새마을세계화재단 영어ㆍ불어 새마..
지역문화를 선도하는 `2020 구미아..
경상북도환경교육센터 경상북도 환..
옥계동부초등학교 영상 동아리인 ‘..
왕산 허위 선생 순국112주년 추모제..
경북 서부권역 중소기업 문제해결형..
아파트 건설현장 추락사고 예방 안..
산단공 대경본부 육성기업 총괄책임..
장세용 구미시장, 내년도 국비확보 ..
2020년도 산업단지 환경개선 투자 ..
최신뉴스
 
장세용 구미시장, 세계 3대 전지산..
장세용 구미시장, 내년도 국비확보..
2020년 독도의 날 기념, 독도사랑 ..
구미시, 무허가 축사 적법화 이행..
구미과학관, 가을철 밤하늘 관측행..
산단공 대경본부 육성기업 총괄책..
2020년도 산업단지 환경개선 투자 ..
왕산 허위 선생 순국112주년 추모..
경북 서부권역 중소기업 문제해결..
아파트 건설현장 추락사고 예방 안..
경상북도환경교육센터 경상북도 환..
옥계동부초등학교 영상 동아리인 ..
새마을세계화재단 영어ㆍ불어 새마..
지역문화를 선도하는 `2020 구미아..
구미시청 검도팀 장만억 선수, 대..
안전하고 즐거운 원호 스포츠데이
산 • 학 교류을 위한 업무협..
드론과 함께하는 즐거운 SW 미션!
「구미의 미래를 그리다, 2020 구..
가축분뇨 불법행위 사전 감시 결과..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경북중부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30450 / 주소: 경북 구미시 송원서로 2길 19 / 발행인.편집인: 김락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주석
mail: 4538111@naver.com / Tel: 054-453-8111,8151 / Fax : 054-453-134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04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